신비한 유령 박물관 – 책읽는샤미1

신비한 유령 박물관 – 책읽는샤미1

저자1 박현숙
저자2
출판사 이지북
발행일 2021-04-23
분야 청소년문학
정가 13,000원

도서구매 사이트

도서구매 사이트

새로운 콘셉트의 고학년 동화 시리즈, ‘책 읽는 샤미’의 첫 번째 동화
어린이들이 가장 사랑하는 작가 박현숙의 ‘박물관 시리즈’가 시작된다!

동화의 전형을 벗은 새로운 동화. 새롭게 론칭하는 고학년 동화 시리즈 ‘책 읽는 샤미’의 모토이다. ‘책 읽는 샤미’ 시리즈는 신선한 소재, 흥미로운 스토리 구성, 웹소설 같은 속도감, 매력적인 캐릭터, 웹소설풍의 트렌디한 일러스트로 기존 동화와의 차별화를 노린다. 그 첫 번째 책으로 ‘수상한 시리즈’의 박현숙 작가가 집필한 동화 『신비한 유령 박물관』이 출간되었다.

“백설공주가 악플 때문에 죽었다고?”
“으스스한 유령 박물관이 사실은 악플 퇴치 작전의 사령부라고?”

『신비한 유령 박물관』은 설정부터 독자의 허를 찌르는 신선한 콘셉트의 동화다.
주인공 오금동은 소심해서 동갑내기 친구에게 늘 괴롭힘을 당하면서도 ‘지금 이 순간만 참자’를 되뇌는 소심쟁이다. 어느 날 금동이는 서찬이의 강요로 유령 박물관에서 사진을 찍어 오는데, 이 사진에 찍힌 유령이 눈앞에 나타나는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된다. 바로 백설공주 할머니 유령과 뭉게구름 유령.

백설공주 할머니는 우리에게 익히 알려진 이야기 뒤에 숨어 있던 반전을 밝힌다. 바로 백설공주가 왕자의 모함 때문에 죽었으며, 그 왕자는 이 시대에서도 악플계 대마왕으로 활동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리고 금동이에게 이 왕자를 찾아 원래 세계로 돌려보내는 것을 도와달라고 부탁한다.

한편 뭉게구름 유령은 옛날 소림사에서 짜장면을 만들다가 뱀에 물려 죽었는데, 무술의 고수에게 자신의 요리에 대한 평가를 듣고 싶어 한다. 금동이는 우여곡절 끝에 백설공주와 뭉게구름의 소원을 이룰 수 있도록 도와준다. 그런데 백설공주가 찾던 악플계 대마왕의 뜻밖의 정체는 무엇일까?

메뉴